지리산의 가을이 깊다.
피아골 노고단 그리고 화엄사에서 깊어가는 가을을 만난다.

2018년 11월 2일

이 정 찬 / 미디어원